[3월2주] 대한민국 사상 첫 '대통령 파면' 미래기상도

[3월2주] 

[이번주 칼럼]

onebyone.gif?action_id=df61aa772a52fb2913832fed4871a56

[특파원 칼럼] 대북 선제타격? 정신 차리시라 / 이용인
"대북 군사공격을 거론하는 일부 전략가들의 의도는 중국을 겨냥한 측면이 강하다. 중국은 한반도에서의 전쟁과 혼란을 가장 두려워한다. 한반도에서 전쟁을 원하지 않으면 북한의 생명줄을 끊으라는 중국에 대한 압박이다. 하지만 중국이나 북한도 이런 수를 뻔히 알고 있다. 군사공격 논의에 가장 심란해하는 것은, 중국도 북한도 아닌 대한민국 국민이다."

[한겨레 사설] 민주주의 이정표 새로 세운 시민혁명의 승리
onebyone.gif?action_id=b42a51c560a81d981ea8ff45c4bfdb0
"대통령의 파면은 국민에게 수치이자 자랑이다. 조작된 신화와 허상에 속아 오만무도한 자격미달자를 국가 최고지도자로 뽑은 것은 돌이키기 힘든 실수였다. 하지만 우리 국민은 잘못을 스스로 원상으로 회복시키는 위대한 저력을 발휘했다. ‘물은 배를 띄울 수도, 뒤집을 수도 있다’는 옛 선현의 말을 온몸으로 증명했다. 이를 통해 민주주의를 한 단계 진전시켰다. 2017년 3월10일은 세계사적으로 유례를 찾기 힘든 시민혁명의 값진 승리의 날로 역사에 길이 기록될 것이다."

 

onebyone.gif?action_id=8d2f7da316b2d789bb6707061b74967

onebyone.gif?action_id=16ef4f12943ea4899e372feeb0d152b

onebyone.gif?action_id=e09bdf013131e1a80383378468b1e37

onebyone.gif?action_id=cc1b1fd897ee8d88f2c970b1983cf5d

onebyone.gif?action_id=ce20b84b2ed5fa0a7403c629d3e742c

onebyone.gif?action_id=bdacaa1dc716330819d79779cd7081c

  

미래 이미지

  

  주간 뉴스      

계속성장

(Continued Growth)  

특검 "박대통령은 433억 뇌물받은 피의자" 결론

00503731_20170306.jpg » 박영수 특별검사(가운데)가 6일 오후 서울 강남구 대치동 특검팀 사무실에 있는 기자실에서 특검보들과 함께 수사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왼쪽부터 윤석열 수사팀장, 이규철 특검보, 박충근 특검보, 박영수 특검, 이용복 특검보, 양재식 특검보, 어방용 수사지원단장. 공동취재사진

박근혜-이재용, 독대 때마다 ‘청탁-대가’ 정산
onebyone.gif?action_id=66d9f7be391e9a18a1e9131ecda0ae0

미 국가무역위원장 “삼성·엘지가 무역사기” 비난

교육부, 대학 정원 2023학년도까지 10만5000명 줄인다

헌재 “최순실이 국정개입” 만장일치 대통령 파면

00501199_20170310.JPG  

국민 86% “박근혜 파면 잘했다”

헌법재판소의 판결문 전문

onebyone.gif?action_id=c27c50c45df7947aecfdce3cf540070
onebyone.gif?action_id=c7b1974ffe07eb2984fec2ae55c8851
onebyone.gif?action_id=824578958746356b26645bc70d5479a
onebyone.gif?action_id=15fcb119844b22ea9556c786c26a104

붕괴

(Collapse)

트럼프, 북핵 맞서 ‘전술핵’ 만지작…실행땐 한-중 갈등 ‘기름’

00501937_20170305.jpg » 아시아 태평양 해역에서 훈련 중인 미국의 핵추진 항공모함 칼빈슨호.

북, 동창리서 미사일 4발 연속발사…1천㎞ 비행
onebyone.gif?action_id=770249a4ecab7859dae2304c516d869

사드 발사차량 전격 반입, 대선전 배치 ‘대못박기’

00503542_20170307.jpg » 6일 저녁 주한미군 오산 공군기지에서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 포대의 요격미사일 발사차량 2대가 C-17 수송기에서 하역되고 있다. 주한미국사령부 제공

“사드 보복, 9조원 경제손실…성장률 0.5%p 떨어뜨릴 것”

 

당신의 휴대폰과 텔레비전이 당신을 도청하고 있다

 


onebyone.gif?action_id=e1333e5981fb57cb2f29d81c3595b43
onebyone.gif?action_id=cd4fb9d7625a8199c458f044920c92d

지속가능

(Disciplined)

 

변형사회

(Transformation)

 

 

 네 가지 대안미래는 선호하는 미래를 개발하는 과정에서 거쳐가야 하는 마지막 단계입니다. 각각의 미래는 어떤 개념이며, 이를 구성하는 요소들은 뭘까요?

1) 성장 :  정부와 공적 기구들이 갖고 있는 미래에 대한 공식 관점입니다. 이들 기구의 목적은 현재의 경제가 계속 성장할 수 있도록 사람과 제도와 기술을 개발하는 것입니다.

2) 붕괴 : 붕괴는 현재 시스템의 실패입니다. 내부에서 올 수도 있지만 운석 같은 외부의 침입이 초래할 수도 있습니다. 그렇다고 붕괴 미래가 “나쁜 시나리오”로만 폄하돼선 안됩니다. 사람들은 오히려 극심한 생존경쟁의 종말을 환영합니다. 그리고 더 단순한 생활을 갈구합니다. 어떤 재난이든 승자와 패자가 있음을 잊어서는 안됩니다. 붕괴의 미래가 말해주는 한 가지는, 무슨 미래를 찾아내든 그것을 향해 움직이고 준비함으로써 그 미래에 성공하고 즐기는 방법을 생각하는 것입니다.

3) 지속가능 : 사람들이 계속성장이 바람직하지 않거나 지속가능하지 않다고 느낄 때 부상하는 미래입니다. 지속가능사회에선 일련의 근본적 가치들 쪽으로 우리의 삶을 옮겨놓아야 합니다.  부와 소비보다는 삶에서 좀더 깊은 목적을 찾습니다. 

4) 변형 사회 : 기술이 사회를 변형시키는 힘에 무게중심을 둡니다. 특히 로봇공학과 인공지능, 유전공학, 나노테크놀로지, 우주 시대, 그리고 정보사회 이후의 드림소사이어티 출현에 주목합니다. 현재의 인류가 포스트휴먼 형태로 변화하는 것도 포함됩니다


곽노필 한겨레신문 선임기자 nopil@hani.co.kr
페이스북 페이지 '미래가 궁금해'
트위터 '곽노필의 미래창'
TAG

Leave Comments


profile한겨레신문 선임기자. 미래의 창을 여는 흥미롭고 유용한 정보 곳간. 오늘 속에서 미래의 씨앗을 찾고, 선호하는 미래를 생각해봅니다. 광고, 비속어, 욕설 등이 포함된 댓글 등은 사양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