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3주] 한국, 제조업에 다시 주목 미래기상도

[6월3주] 정부가 제조업 르네상스를 선언했습니다. 주변 환경에 휘둘리지 않는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선 제조업 경쟁력 강화가 중요하다는 판단인데요. 늦었지만 방향은 잘 잡은 것으로 보입니다. 목표는 2030년까지 제조업 4강(수출 규모 기준)과 국민소득 4만불(달러) 달성입니다. 현재 한국은 수출 규모면에선 중국·미국·독일·네덜란드·일본에 이은 세계 6위 제조업 강국입니다. 제조업 재도약의 주역으로는 시스템반도체, 미래차, 바이오를 꼽았네요.

 울릉도 하늘길이 2025년에 열립니다. 울릉도 남쪽 사동항에 방파제를 만들고 그 안쪽 바다를 메워 50인승 항공기 이·착륙이 가능한 활주로를 만듭니다. 공항이 열리면 현재 포항을 거쳐 배를 타고 가야 하는 울릉도를 서울에서 1시간만에 갈 수 있습니다.

텔레비전  8K 시대가 열렸습니다. 8K는 4K보다 4배 더 선명한데요. 지난해 삼성에 이어 올해 엘지가 8K 티브이를 7월1일 내놓기로 했습니다. 선명한 화면 해상도 경쟁, 어디까지 갈까요?
onebyone.gif?action_id=e3eccb4776a75c09b4da970a37dce18
뉴스로 보는 주간 미래기상도 

onebyone.gif?action_id=d546f499efb997b8ef9e3c1d312b423
onebyone.gif?action_id=e58051ccf20e8bd9521494251a7e565

onebyone.gif?action_id=c56b7f8460a8e06936b13006b7dfa08

구분

성장

붕괴

지속가능

변형

인구

 

 

 

경제

울릉도 공항

2025년 완공

00500986_20190616.jpg

제조업 르네상스 발표

00503584_20190619.jpg

 

7~8월 전기요금

누진제 완화

153373854555_20180809.jpg

 

문화

 

 

 

 

환경

 

 

 

 

거버넌스

 

 

 

 

에너지

 

 

 

 

기술

8k 텔레비전 시대 개막

156068144005_20190617.jpg

 

 

 

 

7대 사회변화 동력으로 본 미래 이미지

구분

 

성장

(continued growth)

붕괴

(colllapse)

지속가능

(discipline)

변형

(transformation)

인구
(population)

인구 증가

도시 인구집중

인구 감소

저출산 심화

인구 유지

저출산 탈피

이민자 증대

초고령화

트랜스휴먼

경제
(economy)

주요 동력

경제성장 지속

경기 침체, 불황

공황

평등, 분배 강화

신산업 성장

화폐 소멸

문화
(culture)

개인화

경쟁 지향

계층간 충돌

주요 동력

다문화 수용

코스모폴리탄

개인 중심

에너지
(energy)

에너지 다소비

자원 발굴 지속

에너지 부족, 고갈

에너지 절감 경제

재생에너지 확대

신에너지

(태양광, 핵융합 등)

거버넌스
(governance)

작은 정부

글로벌화

시장친화

기업 중심

큰 정부

시민사회 위축

힘의 불균형

시민사회 성장

국제규범 준수

온라인 투표

직접민주주의

환경
(environment)

자연 개발

주요 동력

자연 파괴

환경오염

기후변화

자연보존

자원 재활용

지구 탈출

인공 자연

기술
(technology)

기술 발전

기술 부작용

기술 효율

적정기술 확산

주요 동력

기술 혁신 


곽노필 한겨레신문 선임기자 nopil@hani.co.kr
페이스북 페이지 '미래가 궁금해'
트위터 '곽노필의 미래창'
TAG

Leave Comments


profile한겨레신문 선임기자. 미래의 창을 여는 흥미롭고 유용한 정보 곳간. 오늘 속에서 미래의 씨앗을 찾고, 선호하는 미래를 생각해봅니다. 광고, 비속어, 욕설 등이 포함된 댓글 등은 사양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