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현미경으로 본 세상 화보영상

'니콘 스몰월드' 동영상 입상작 발표

1위는 제브라피시  성장과정 담은 것

 

과학도 예술이 될 수 있을까?
현미경으로 촬영한 과학 동영상 공모전 `니콘 스몰월드 인 모션'(Nikon's Small World in Motion)의 2018년 수상작이 선정됐다. 이 공모전은 일본의 카메라·현미경 제작업체인 니콘이 맨눈으로는 볼 수 없는 미시세계의 환상적인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매년 여는 행사로 올해가 8번째다.
올해의 1위는 미 위스콘신메디슨대의 연구진이 관상용 열대어인 제브라피시의 성장과정을 촬영한 40초짜리 타임랩스 영상이다. 감각신경의 발달과 관련한 유전자를 연구하고 있는 이 팀은 제브라피시 배아에서 감각신경 시스템이 자라나는 과정을 16시간에 걸쳐 1분에 한 장씩 10배줌으로 촬영했다. 엘리자베스 헤인스 연구원은 언론 인터뷰에서 "이 비디오를 보고 다른 생물이 자라는 모습이 우리와 얼마나 같은지 알았으면 좋겠다"며 "많은 것들이 잘못될 수 있음에도 성장 과정의 대부분이 올바르게 진행된다는 건 정말 경이로운 일"이라고 말했다.


2위는 테크니콘이스라엘공대 연구진이 제출한 영상으로, 레이저가 비누막을 통과하면서 퍼져가나가는 장면이다. 추상화 같은 모양의 비누막이 눈길을 끈다.

 
3위는 다모류(Polychaete Worm)가 음식물을 소화시키는 장면이다. 마치 무슨 악기를 연주하는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킨다. 다모류는 수심 1200m의 진흙바닥에서 사는 육식동물이다.

 
4위는 물벼룩이 새끼를 낳는 장면(6배 줌)으로, 네덜란드 마이크로폴리탄박물관의 한 연구원이 찍은 것이다.

출처
https://www.nikonsmallworld.com/galleries/small-world-in-motion
https://newatlas.com/nikon-small-world-video-awards-2018-microscopic/56570/
https://www.businessinsider.com/nikon-small-world-in-motion-winners-life-under-a-microscope-2018-9#one-of-the-honorable-mentions-shows-a-layer-of-pre-adipocytes-which-can-be-turned-into-cells-that-store-fat-for-energy-6


곽노필 한겨레신문 선임기자 nopil@hani.co.kr
페이스북 페이지 '미래가 궁금해'
트위터 '곽노필의 미래창'
TAG

Leave Comments


profile한겨레신문 선임기자. 미래의 창을 여는 흥미롭고 유용한 정보 곳간. 오늘 속에서 미래의 씨앗을 찾고, 선호하는 미래를 생각해봅니다. 광고, 비속어, 욕설 등이 포함된 댓글 등은 사양합니다.